콘텐츠 바로가기

뉴스

CJ도너스캠프의 최신 뉴스입니다

"큰별쌤도 만나고 미니언즈도 봤어요!" CGV에서 즐기는 여름방학

  • 등록일

큰별쌤, 미니언즈와 함께 하는 즐거운 여름방학

 

  

 

30도를 거뜬히 넘기는 요즘 날씨. 더위를 피해 바다로, 계곡으로 떠나는 분들 많으실 텐데요. 부담 없이 떠날 수 있는 또 다른 피서지, 영화관은 어떠신가요? 
여름방학을 맞아 CJ도너스캠프와 CGV는 서울 지역 지역아동센터, 복지관 친구들을 위한 객석나눔 행사를 열었습니다. 은 영화를 통해 문화소외계층과 다양한 문화 혜택을 나누는 프로그램으로 2008년 처음 시작돼 현재까지 총 9만여 명과 함께 했습니다.

 

시원한 영화관에서 최신 영화를 즐기는 날인데요. 준비된 영화는 바로 <군함도>와 <슈퍼배드3>입니다! 
 
영화만 봐도 좋지만, 영화에 얽힌 역사를 배우고 영화에 등장하는 캐릭터를 직접 만날 수 있다면 더 좋겠죠?
 
<군함도>를 본 뒤 최태성 역사 선생님의 강연이, <슈퍼배드3> 관람에 앞서서는 우경민 애니메이션 감독의 강연이 진행됐는데요. 특히 <슈퍼배드3> 상영 현장에는 미니언즈 캐릭터 인형들이 등장해 친구들의 손길과 눈길 모두 사로잡았답니다.

 

 

 

  “여러분이 기억해야 역사가 됩니다”

 

 

일제 강제징용의 역사를 다룬 영화 <군함도>. 지난 8월 3일 용산아이파크몰CGV에서 <군함도>의 엔딩 크레딧이 올라가자 친구들 눈 앞에 나타난 사람은 바로 ‘큰별쌤’ 최태성 선생님! 역사 영화를 본 뒤 듣는 역사 강연, 영화의 재미를 한층 키워줄 텐데요. 역시 큰별쌤의 강연은 금세 친구들을 사로잡습니다.

 

 

큰별쌤 강의1큰별쌤 강의2

 

 

“영화를 보고 나니 어때요?” 선생님이 묻자 한 학생이 손을 번쩍 듭니다. “군함도나 강제징용에 대해 잘 알지 못했는데, 영화를 보고 나서 제 안에 있던 역사의식이 깨어나는 것 같아 좋았어요.” 사뭇 진지한 답변에 선생님도, 친구들도 놀라며 박수를 보냅니다. 
 
선생님은 어두운 역사를 잊지 않아야 하는 이유에 대해 말씀해주셨어요.

 

“인류가 가져야 할 보편적 가치라 할 수 있는 인권의 측면에서 (역사에) 접근했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저렇게 아팠던 ‘위안부’, 강제징용, 인권유린이 있었다는 사실을 여러분이 잊지 않아야 합니다. 여러분이 기억하지 않으면 그 역사는 서서히 지워지는 거예요. 이 시대를 살았던 많은 아픈 사람들의 모습을 여러분 스스로 지우게 되는 거죠. 여러분이 기억해야 해요. 기억해야 역사가 되기 때문입니다.”

 

 

큰별쌤 강의3

 

 

선생님은 역사를 소재나 배경으로 삼은 영화가 만들어지면 많은 사람들이 역사적 호기심과 관심을 갖게 돼, 반갑고 좋다는 말씀도 전해주셨는데요. 친구들도 영화를 본 그 순간만이 아니라 집과 학교로 돌아간 뒤에도 아픈 역사를 잊지 않고, 그 역사가 반복되지 않게 할 자신만의 작은 노력을 펼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이 포옹이면 다크미니언즈도 무장해제!”

 

 
지난 8월 7일에도 같은 영화관에서 객석나눔 행사가 있었는데요. 이번 영화는 <슈퍼배드3>입니다. 귀여운 미니언즈 캐릭터들 덕분에 세대를 가리지 않고 인기를 끄는 영화죠.

 

 

걸어다니는 미니언즈 인형들

 

 
“우와! 미니언즈다!” 걸어다니는 미니언즈 인형들이 영화관에 등장하자 친구들이 박수를 치며 반깁니다. 이내 달려가 쓰다듬고 안아주고 사진도 찍는 친구들. 미니언즈 주변으로 몰려든 친구들 틈에서 미니언즈도 포즈를 취하네요.
  
<슈퍼배드3>에도 강연이 준비됐는데요. 애니매이션 <자니 익스프레스>로 유명한 우경민 감독님이 애니매이션이 만들어지는 과정, 애니매이션 관련 직업 등을 소개해주셨습니다.

 

 

 우경민 감독님

미니언즈 인형과 함께

 

 

 

미니언즈 인형들 옆에 앉아 유익한 강연을 듣는 순간, 여름방학의 잊지 못할 한 순간이 아닐까요?

 

 

 

  영화, 함께 보면 더 감동적

 

 

영화는 혼자 봐도 재미있지만 함께 보면 더 재미있을 때가 많습니다. “이 영화 같이 볼래?”라고 말하는 설렘, “이 영화 어땠어?”라고 묻는 두근거림. 영화를 본 소감과 생각은 옆 사람과 나눌수록 깊고 풍부해지기 마련이죠. 함께 보면 더 감동적인 영화를 많은 친구들이 즐길 수 있도록 CJ도너스캠프가 앞장서겠습니다!